블로그 이미지
사계절로 풀어 보는 삶의 모습
이야기손

태그목록

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BLUEnLIVE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.

calendar

      1 2 3 4
5 6 7 8 9 10 11
12 13 14 15 16 17 18
19 20 21 22 23 24 25
26 27 28 29 30    


Statistics Graph

<처음수학>, 참 좋은 책

2014.12.08 02:19 | Posted by 이야기손

<처음수학>, 참 좋은 책이다.

아이에 대해서 배우게 되는 책이며 아이의 성장과 교육에 꼭 필요한 경험을 주리라는 확신이 드는 책이다.

<처음수학>은 수학만을 위한 단순한 활동교재가 아니었다.

어린이의 심리와 발달과정에 대한 정확하고 깊은 이해를 가지고 단계적으로 접근 하였으며 햇수가 거듭될수록 점진적으로 수준의 깊이를 더해 주었다.

 

적극적인 참여 <처음수학>의 모든 활동은 재미있다. 공부 같지 않은 수학공부가 가능하게 해 준 책이다. 아이들 스스로 즐겁게 참여할 수 있을 것이다.

졸업장 <처음수학>은 한 단계가 끝날 때마다 졸업장을 준다.

‘아주 똑똑해 졌으므로 이 졸업장을 준다’는 문구도 참 인상적이다.

모두에게 최고의 성적표를 주며 사진이나 동영상을 보면서 다과회를 한다는 것은 정말 멋진 생각이다.

언어활동 매 회마다 언어활동으로 시작하는 것도 참 훌륭한 방법이다. 그런데 <처음수학>의 언어활동이 참으로 체계적이고 언어 논술교재로 수업을 하는 것 이상의 효과를 볼 수 있다고 판단된다.

다양한 영역 <처음수학>을 통해 어린이는 재미있는 놀이를 배우며, 색칠놀이, 블록놀이, 색종이 접기 등 창의적인 다양한 영역을 넘나들게 된다. 두뇌와 정서와 몸의 움직임까지 그 나이의 어린이에게 가능한 모든 활동을 경험하게 된다.

건전한 놀이문화 <처음수학>과 함께하는 놀이를 통해 컴퓨터 게임이나 핸드폰에 빠져드는 우리 아이들을 건져내야 한다.

<처음수학>을 만나는 아이는 지적능력, 사고력과 언어능력, 사회성을 배우는 동시에 수학적인 사고와 논리를 배울 수 있을 것 같다.

조부모 할머니, 할아버지와 함께 하는 것도 참 좋을 것 같다.

어린 시절에 경험한 놀이를 아이들과 함께 함으로 소중한 인간관계 형성과소통이 가능해질 것이다.

창의적인 활동 아이와 부모의 상황과 수준에 맞게 자율적인 활용이 가능한 조언이 다양하게 들어있다.

<처음수학>은 독자를 빠져들게 하는 힘이 있는 책이지만, 부모에게는 상당한 부담이 될 것이다. 책의 두께나 글씨의 크기를 보고 주눅이 들지 않았으면 싶다. 또한 이 책을 단시일에 읽어 버리려고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.

‘가르치고 싶은 마음 가라앉히고 어린이에게 강요하지 않는다.’

저자의 간곡한 조언을 깊이 숙지하고 접근한다면 꼭 웃을 수 있을 것이다.

저자 박병하님과 양철북 출판사가 정말 대단한 일을 하신 것 같다.

 

<처음수학>을 만난 부모와 자녀는 참 행복할 것 같다. 아이의 마음과 지적 능력의 수준과 성장과정을 잘 이해하고 지켜볼 수 있으니 말이다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
Comment

  1. 아기새 2014.12.09 10:59 신고

    그냥 단순한 수학 서적이 아니라, 저렇게 다방면으로 활동을 하면서 공부를 하게 해 주는 책이군요^^ 서평을 잘 써주셔서 저 책에 왠지 더 흥미가 갑니다. 언어 활동과 수학을 함께 접목시켰다는 것이 인상적입니다.


티스토리 툴바